본문 바로가기
메모장(note)/일상(diary)

어떻게 지내요? 라는 질문이 가진 의미

by 쭈야해피 2020. 10. 17.
728x90
반응형


글을 왜 쓰지 않느냐는 질문을 받았습니다 :") 어떻게 지내냐는 질문도, 또 그런 날들도 있다는 답변도 받았지요. ㅎㅎㅎ 참 따뜻한 공간입니다. 티스토리와 이웃분들은 말이죠.

저는 요즘 일이 조금 바쁘고, 그 일은 열심히 해도 진전이나 결과물이 없어서.. 조금씩 지쳐가고 있고요. 그리고 주말에도 낮에도 밤에도 마음이 분주하여 .. 편히 쉬지를 못하는 마음이 젤루 바쁜 시기를 보내고 있어요. 딱히 정말 바빠서 아무것도 못하는 건 아니지만, 어디 등산이나 나들이를 갈 수는 없을 정도. 늘 컴퓨터 근처에 머물러 있어야 편안한 그런 마음의 짐이 있는 시기예요.

불행히도 이럴때 또 다른 일이 들어옵니다. 하지만 저는 일을 동시에 2~3가지씩 할 수 있는 배포가 크거나 일이 빠르거나 체력이 좋은 사람이 아니라서... 그냥 거절을 하고 맙니다... ㅎㅎ.. 저는 저를 잘 아는 편입니다. 한번에 하나씩이 좋고 일을 할때는 다른 일에는 시간과 마음을 잘 주지 못하는 그런 멍충이(?)입니다.

그래서 블로그에도 소홀해집니다. 생각은 정말 이거 써야지.. 짬을 내서 챙겨야지.. 하면서 노력을 기울일 작은 시간과 마음 귀퉁이를 내지 못해요. 아... 지금도 너무 졸린데.. 또 미루면 일주일이 순삭할거 같아 끄적이고 있어요. 이상한 말도 안되는 핑계들을 말이죠. 끄적이다 보면 나는 여전히 스트레스 관리를 잘 못하는 아직도 그모양 그꼴의 나인가 보다 싶네요. :"( 그래도 뭐 그모양이 나라는 걸 인정하는데 한 16년이 걸린거 같아요. 그리고 아주 괜찮아요. 그래도 이 모습이 저이니까요. ㅎㅎㅎ

오늘 아침은 여유롭게 라떼를 만들어서 책상에 앉아서 여유를 한껏부리고 10시부터 일을 시작했습니다. 능률은 없지만 앉아서 자료를 조사해야 마음이 편합니다. 다들 날씨가 좋다고 해서 창밖을 보니 참 날씨가 좋네요~ 일하기 좋은 날이닷! ㅋ
8월에 산 커피를 거의 다 먹어서 두달만에 커피창고에서 원두 주문을 했어요~ 향긋한 커피향이 가득가득 담겨왔어요~♥
내일 생일인 지인을 위해 오늘 모셔온 꽃다발~~ 꽃집에도 2달이 넘게만에 다녀왔어요. 이 모든게 8월의 사태 이후로 고립된 삶을 살았기 때문이죠...
이건 친구가 선물해 준 디퓨져에요~~~ 우오와~ 집에 풀향기가 가득해요! 이일저일 때문에 등산을 못 가는 요즘 디퓨져로 숲향기 가득 누리고 있어요~ 대박 좋음!
요즘 읽고 있는 책이에요. 절반밖에 못 읽었는데... 책장을 1~2장 밖에 못 넘기고 있어요. 마음이 분주할때는 아무것도 읽혀지지가 않아요..... 핑계가 아니고 사실이에요... ㅠㅠ
단게 당기는 요즘입니다. 단게 제일 위험한데.. 달고 달고 단 것들을 조심해야는데.. 이 사진은 어느날 아침 집에 있는 단건 다 먹은 거 같은 그날 이었던거 같아요.
아빠가 보내준 밭에서 딴 감이랑, 선물받은 사과랑 국물용 멸치... :") 추석때 못다 준 과일꾸러미가 택배로 도착한 날이었네요.
지난주 일요일에 아침에는 일을 조금하고 점심을 먹고 뒷산에 다녀왔어요. 머리도 식힐겸.. 가을이라 해가 중천에 뜬 점심에 가도 너무너무 좋은 뒷산이었어요.
날이 흐렸는데도 너무 좋은 등산이었어요. 이번주는 못 가네요. 매주 가고 싶은데.. 2주에 한번은 꼭 가야지!! 다짐해 봅니다~

개연성이 전혀 없는 사진들이지만 지난 1주일간 그나마 사진을 찍어둔 일상이었네요. 기록을 한다는 건 어떤 날들이었는지 어떤 마음이었는지를 돌아볼 수 있게 해 주는 거 같아요.

그리고 기록을 공유한다는 건 그 일과 상황들을, 그때의 마음들을 함께 이야기 나누고 싶다는 게 아닐까... 하는 생각이 듭니다. 스스로를 돌아보고 함께 나눌 수 있다면 조금은 좋은 내일이 될 거라는 생각이 드네요.

물론 스스로를 돌아보기도 나누기도 싫은 혹은 힘겨운 날들도 있겠죠. 그래도 또 누군가 '어떻게 지내요?'라고 물어본다면 번뜩 '나? 나 요즘... 음... 잘 지내요!'라고 돌이킬 수 있는거 같아요. :")

그러니까 이웃과 지인과 친구와 가족들의 관심과 권유는 우리가 살만한 세상에 살고 있다는 걸 돌이킬 수 있는 계기가 되는 게 아닐까...라고 개인적인 의견을 살포시 꺼내 봅니다. ㅎㅎㅎ

요즘 어떻게들 지내세요???? 사실은 저도 늘~ 궁금해하고 있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19

  • 바쁘게 지내시지만 잠깐이라도 주변을 돌아 보실 줄 아는 심적여유가 있어 보이셔서 좋아보이네요!~ ^___^
    답글

    • Favicon of https://hearthouse.tistory.com BlogIcon 쭈야해피 2020.10.19 10:00 신고

      와아~ 안녕하세요?! 방문해 주셔서 감사해요~ 넵! 바쁘지만 주위를 돌아보려고 노력하는 인간형입니다. ㅋㅋ 다 잘 살아보려고 바쁜거니까요~ 잘 챙기면서 살고 싶은데, 늘 줄줄 흘리고 깜빡깜빡해서 못내 아쉬울때가 많아요 ㅎㅎㅎ

  • Favicon of https://sesack.tistory.com BlogIcon 세싹세싹 2020.10.19 10:54 신고

    요즘 바쁘고 조금 힘든 시기를 보내고 계셨군요~ㅠㅠ
    그래도 주변에 좋은 분들이 많이 계신 거 같아 다행이에요^^
    별로 보탬은 되지 않겠지만 힘내시라고 말씀해 드리고 싶네요~!!
    중간에 제가 좋아하는 카라멜 과자가 보여서 반갑네용
    커피 위에 올려두고 카라멜 녹여서 먹음 넘 맛있죠~!
    커피창고의 원두는 어떠세요?^^ 쭈아해피님이 드시는 거니 맛있을 것 같아요~!
    답글

    • Favicon of https://hearthouse.tistory.com BlogIcon 쭈야해피 2020.10.19 19:50 신고

      힘내라고 응원해 주셔서 감사해요~ 많이 힘든건 아니고 그냥 좀 분주한거 같아요 ㅎㅎㅎ 잘 되겠죠?? :";)
      카라멜과자는 넘 맛난데 그래서 오늘도 먹었는데.. 칼로리가 ㄷㄷㄷ ㅎㅎㅎ

      커피창고 원두는 정말 좋습니다! 가격이 너무 착하고 신선하고 추천드려요~ 제 블로그에 소개한 적이 있거든요. https://hearthouse.tistory.com/m/527

      기회되시면 이용해 보세요~ 전 요즘 여기서만 구매해요~👍👍👍

  • Favicon of https://hamgoeun.tistory.com BlogIcon 함스타 2020.10.19 20:21 신고

    저도저도 그래요🤚🤚 한가지 일 밖에 못해요 ㅎㅎㅎ 그래서 저도 분주하게 요며칠을 보냈던것같아요

    참 좋더라고요 블로그보다 티스토리가.. 뭔가 더 따뜻한 느낌이랄까?
    매일 소식전해주시던분들이 뜸하면 너무나 궁금해지고 그러더라고요 헤헤

    아마 쭈야해피님께 안부를 물으셨던 000분도 저와 같은 마음이 아니셨을까 싶어요 ㅎㅎ
    답글

    • Favicon of https://hearthouse.tistory.com BlogIcon 쭈야해피 2020.10.20 07:10 신고

      :";) 한번에 하나씩 넘 부담되지 않게 잘 해 보아요 우리~ ㅎㅎㅎ
      좋은 이웃님들 만나서 넘 기쁘답니다 ~~

      저도 함스타님은 어찌 지내시나~ 했는데 때마침 근황 포스팅이 올라와서 넘 잼나게 읽었다지요~~^^

  • Favicon of https://memoryseung1224.tistory.com BlogIcon 청두꺼비 2020.10.19 21:08 신고

    바쁘게 지내시고 있군요!! 저는 오늘 처음 방문했지만 블로그에 정성스런 글들 정말 잘 읽고 갑니다 : ) 덕분에 잘 보고 가요~
    답글

    • Favicon of https://hearthouse.tistory.com BlogIcon 쭈야해피 2020.10.20 07:10 신고

      방문 감사합니다아~~ 저도 답방가서 주르륵 보았는데 아직 제대로 못봐서... 다시 갈게요~~ :";) 오늘도 좋은 하루 되세욥!!!

  • Favicon of https://koo123.tistory.com BlogIcon 계리직 2020.10.20 12:12 신고

    진짜 기록하려고 하면 어떻게 기록해야 할지 생각도 하게 되고
    더 시간을 알차게 보낼수 있게 되는거 같아요!!
    누군가 물어보면 뭐라고 대답해야지 하며 생각도 하게 되고요!!
    그래도 결과물이 없으면 진짜 더더욱 하기 싫어지는건 너무나도 맞는거 같아요 ㅜㅜ
    답글

    • Favicon of https://hearthouse.tistory.com BlogIcon 쭈야해피 2020.10.20 12:35 신고

      계리직님은 요즘에 어떻게 지내세요? 제주도 이곳저곳을 다니면서 소개해주셔서 감사해요~ 제주도의 일상을 기록하고 나누는 요즘에 빠져 계신가요??ㅎㅎㅎ

      저는 요즘 결과물에 너무 집착하지 않아야지..하고 다짐하고 있어요. 잘 되기도 못 되기도 하고 못 된거 같은데 좋은 방향으로 나아가기도 하고 잘 된거 같은데 안 좋은 방향으로 틀어지기도 하니까... 그냥 슝슝슝 흐르는대로 가도록 길이라도 잘 만들어보자~! 하고 있답니다~! ㅎㅎㅎ

  • Favicon of https://woojinohhouse.tistory.com BlogIcon 초록마미스 2020.10.20 13:22 신고

    기억을 한다는게 진짜 그때 어떤 마음이었는지 알아볼 수 있다는거 공감해요.
    요즘 저도 좀 지쳐 블로그 잘 안돌보게 되는데 쭈야님 글 보며 공감하고 가요^^
    답글

    • Favicon of https://hearthouse.tistory.com BlogIcon 쭈야해피 2020.10.20 21:27 신고

      초록마미님~ 초록이랑 식물들 이야기 얼마나 재미나고 따뜻한데요~~ :";)

      저도 지칠때 이웃님들 덕분에 다시 글쓸 소재를 찾게 되네요 ㅎㅎㅎ 초록마미님 블로그는 아직도 피드가 안 떠요 ㅠㅠ 좀 늦게 방문하게 되더라도 이해해주세욤~~

  • 익명 2020.10.20 13:31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Favicon of https://hearthouse.tistory.com BlogIcon 쭈야해피 2020.10.20 21:33 신고

      우오아~~ 이렇게 길고 긴 댓글이라니요!! 글이네요 감동적인 글 ㅎㅎ

      적어주신 '일기와 같은 글' 엄청 공감되네욤~♥ 누구에게라도 위로가 된다면 너무 고맙겠고, 그렇게 나의 힘듦도 반대로는 누군가와 공감이 되는 거라면 나에게도 위로가 될 수 있을 거 같아요.. 그래서 어떤 마음으로 쓴 글인지 알것 같아요~

      늘 저와 같이 공감해 주시고 위로해주셔서 고마워요~~ 진심으로요~~^-^ 평안한 밤 보내세요~

    • 🙏💙

  • Favicon of https://k-bit777.tistory.com BlogIcon kbit 2020.10.20 17:26 신고

    저도 멀티가 안되서 좀 여러가지로 답답하지만 그대로의 저를 받아들이지 않으면 곧 고통이 오더라구요 ㅋ 나로서 살지 못하게하는...
    쮸야해피 부모님
    챙겨주시는 정성하나하나가 여기까지 전달되는듯하네요
    좋은이웃되어주셔서 감사해요
    답글

    • Favicon of https://hearthouse.tistory.com BlogIcon 쭈야해피 2020.10.20 21:36 신고

      :";) 멀티가 안되는 일은 그만큼 애정이 들어가야해서 그런가 봐요~~ ㅎㅎㅎ 저희같은 부류는 애정이 많은 사람들인가 보다 하자고요 ^-^

      네 저희 부모님들도 너무너무 애정이 넘치시죠 ㅎㅎ 말로는 전혀 못하시는데~ 택배상자에 가득 담겨와요 ㅋㅋㅋ

      좋은 이웃이 되도록 노력해 보겠습니다~ 부족하더라도 어여쁘게 봐주세욤

  • Favicon of https://namagong2018.tistory.com BlogIcon sJSfam 2020.10.20 22:57 신고

    쭈야해피님~~~
    쉬어가야 할때 잠시 쉴 수 있는 것도 능력이래요 ^^ ㅎㅎ
    그래도 잘 지내고 계시다니 감사하고 좋습니다 ^^

    저는 그게 잘 안되는 사람이에요~~
    요즘여기는 한낮기온 33도를 웃돌고 오늘도 정말 죽을것같이 덥네요 ㅠㅠ
    차안에 있으면 숨이 턱턱 막히고 잠깐 외출해서 볼일 보고 들어 오는데도 힘들어서 축축 쳐져요 ㅎㅎ

    쭈야해피님 주변에 쭈야해피님을 기억하고 안부를 물어봐 줄 수 있는 사람들이 있다는 것만으로도 너무 행복한일이에요~~
    지인을 위한 꽃다발도 너무 이쁘고 ~ 선물 받으신 디퓨저 향도 좋을 것 같아요 ^^
    부모님의 애정 담긴 무심한듯 세심한 과일들도 너무 맛있겠습니다 ^^
    그냥 과일 아니고, 사랑 담긴 과일이요 ~~
    그 과일 안에 "잘 지내니? 밥은 먹었고? 별일없지? 과일도 잘 챙겨 먹고, 건강 잘 챙겨라~~"



    답글

    • Favicon of https://hearthouse.tistory.com BlogIcon 쭈야해피 2020.10.22 09:32 신고

      우와~SJS팸님의 너무 감동적인 댓글 ㅠㅠ 감사해요~~ ㅠㅠ

      쉬어갈때 잠시 쉴 수 있는 사람이되면 정말 좋겠어요~ ㅎㅎ 잠시가 포인트입니다!ㅋㅋ

      아! 남아공은 남반구니까 점점 더워지는 건가요? 우와~ 33도!! 늘 건강과 체력 관리 잘 하세요~

      안부를 물어봐 주시는 이웃님들 덕분에 포스트를 그래도 조금은 더 쓸 수 있는 거 같아요. 넘나 게을러서...ㅋ(SJS팸님의 반의반의 반만 닮아도 열심히 할텐데요.)

      부모님의 택배상자안에 그런 말도 같이 들어있었군요.. ㅠㅠ 전 몰랐네요. ㅎㅎㅎ 잘 챙겨먹고 건강해야겠어요!! 숨은 해석과 표현 감사해요~~

      저 개인적으로 질문이 있는데, 이메일주소를 물어보러 블로그방문해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