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728x90
반응형

전체 글700

메리크리스마스_올드팝송 플레이리스트 LEEPLAY ※출처: 유튜브 리플레이 채널, https://youtu.be/9QxFoMEkYBA 사진에도 링크 걸어 놓았어요. 연말에 듣기 좋은 음악들이 많이 많이 있어서 추천드려요~~ Merry Christmas~~ 따뜻하고 평안한 연말 보내세요~♡ 2021. 12. 24.
노브랜드 헤이즐넛향 커피원두 요즘 커피원두 가격이 너무 올라서.. ㅜㅜ 다시 커피 유목민이 되어버렸어요.. 힝힝 커피창고에서 2년 가까이 정착해서 잘 구매했었는데요. 지인들에게 칭찬 홍보를 열씨미 해 가면서 말이죠~~ 근데 점점 비싸지고, 맛도 예전같지 않고 이벤트도 줄어들고 하면서.. 다른곳을 기웃거려 봤는데요. 아.. 커피창고만한 곳이 없습니다. 얼마전 뉴스에서 '원두공급이 원활하지 못하면서 커피값이 상승할 예정이다.' 이런 기사를 들었거든요. 날씨도 쌀쌀해지고, 향긋한 커피도 마시고 싶고 해서 노브랜드 매장에 방문해 봤어요~ 최근에는 노브랜드 자체 블랜드 원두들이 많이 생겼더라고요~ 노브랜드 헤이즐넛향 블렌드 로 구매해 봤는데요. 가격은 227g에 5880원 이었습니다. 에티오피아 30%, 인도네시아 30%, 브라질 20%, .. 2021. 11. 22.
주택 임대차 계약 신고_공동 동의하기 대개 11월은 뭔가 굉장히 분주한 한 달이잖아요. 그런 달에 예상하지 못한 일들이 일어나면 더없이 바쁜 모양새로 나날을 보내게 되는 것 같아요. 내년 3월이 전세계약 만료일이라, 전세계약 갱신과 관련한 부분이 신경 쓰이고 있었는데요. 아니나 다를까!! 집주인이 전세금 증액(5%+@)을 요청하셨습니다. 오모나.. ㅠㅠ 부랴부랴 은행에 가서 전세자금 대출을 알아보고, 신청하고, 주말에는 주인과 만나 재계약서를 작성하고, 주민센터에 가서 확정일자를 받으려고 갔는데요. (확정일자를 받은 계약서를 또 은행에 제출해야지 대출을 승인받을 수 있거든요.) 올해 6월부터 새롭게 시행되는, 주택 임대차 계약 신고를 해야 했습니다. 계약서를 작성하게 되면, 30일 이내에 임대인과 임차인 모두 임대차 계약 신고를 해야만 하는.. 2021. 11. 17.
[홈베이킹]폴딩반죽 치아바타 만들기(feat 호두, 크랜베리) 제가 자주 만들어 먹는 베이킹을 순위대로 기록해 보면, 1. 스콘 2. 통밀빵 3. 치아바타 4. 브라우니 5. 식빵 6. 키슈 7. 기타 (파운드케이크, 에그타르트, 머핀, 밤식빵, 데니쉬, 마늘빵 등) 제 블로그에 #홈베이킹으로 검색해 보니까, 37개의 포스팅이 있네요. 요즘은 발효빵을 만들기가 귀찮아서, 치아바타는 무반죽으로 종종 만들어서 먹었거든요. 그런데 오랜만에 쫀득쫀득한 치아바타가 그리워서 폴딩반죽을 해 보았습니다. 다만 폴리쉬반죽은 하루 전날 만들어둬야해서 귀찮더라고요. 그래서 폴딩반죽만으로 치아바타를 만들어 봤습니다~ 인절미같은 쫀득함은 없지만, 충분히 발효가 되어서 향이 좋더라고요~ 폴리쉬반죽 치아바타 (실패담) https://hearthouse.tistory.com/537 홈베이킹 무.. 2021. 11. 3.
[독서감상문]완전한 행복_이기적인 인간의 끝판왕 행복은 뺄셈이야. 완전해질 때까지, 불행의 가능성을 없애가는 거. 소름 끼치는 이야기. 묘하게 한쪽 눈꺼풀이 비틀리게 만드는 묘사. '혹시?' 하며 누군가를 의심하게 만드는 순간. '어이쿠.. 정말로? 내 주변에도 이런 사람이 있다고?' 믿고 싶지 않은 현실. 정유정 작가님의 [완전한 행복]은 누구라도 읽는 순간 '고유정 사건'을 떠올릴 수밖에 없다. 그래서 초반에 100페이지 가량을 읽으면서는 곤혹스러웠다. 정유정 작가님의 이야기는 하루나 이틀 만에 후루루루 읽어버려야 제맛인데... 그럴 수가 없었다. 소설은 지어낸 이야기라는 커다란 장점이 있다. 상상 속에 펼쳐지는 묘한 쾌감. 실감 나지만 어디까지나 상상의 경계 안에 있다는 약속. 그런데 '이번에는 진짜야!?' 그걸 떠올리는 순간 심사가 뒤틀리는 것.. 2021. 10. 27.
[티볼리]공기압 센서 교체_TPMS 확인 및 비용 지난주에 오랜만에 차에 묵은 먼지를 털고 주행을 하는 중에, 어머나 이게 뭐야? 오랜만에 뜬 노란 버튼(항아리 모양에 느낌표!)을 발견했습니다. 사실, 기계치들에게 자동차는 정말이지 골치가 아픈 존재이거든요. 게다가 이렇게 불현듯 문제가 생기면 당황하기 마련입니다. 그래도 이 공기압 체크 버튼은 2년 전에 한 번 뜬 적이 있어서, 가까운 정비소에 찾아가면 무료로 공기압 체크도 해 주시고, 공기도 넣어준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습니다. 그래서 도로 위에서 당황하지 않고, 목적지 인근에 갔을 때, 네비게이션을 검색하여, 근처에 있는 정비소(스피드메이트)가 있는 곳을 찾아서 갔습니다. 가면서 공기압이 몇인가 체크를 해 보았어요. 티볼리의 경우 대쉬보드 중앙 버튼들 중에, Trip이라는 버튼이 있는데, 이걸 누르면.. 2021. 10. 25.
오래된 노트북 하드디스크_넥시 컨버터 연결 후기 저의 첫 노트북인 삼보컴퓨터 에버라텍 3700시리즈를 분해했습니다. 난생처음 노트북을 분리 해체해 보았는데요. 생각보다 더 어렵고, 복잡했지만, 포기하지 않고 끝까지 해 보았더니, 와우~ 옛날 옛날 싸이월드 시절의 사진들을 획득했습니다. 그러니까, 스마트폰이 없던 시절, 디지털카메라를 들고 다니며 여행을 하던 그 시절의 사진들을 말이죠~! 2006년에 처음 구입한 노트북입니다. 5년 이상 잘 사용했는데요. 미국에서 사용하던 중에 전원과 어뎁터를 연결하는 부분이 손상되어 전원이 들어오지 않았습니다. 그 이후로 사진과 주요 자료들이 저장되어 있어서, 버리지 못하고 항상 모시고 다녔어요. 드디어 하드디스크를 오픈해야겠다는 마음을 먹고 분해에 돌입했습니다. 노트북 분해는 정말 힘든 일이었어요. 그리고 에버라텍은.. 2021. 10. 20.
[독서감상문] 2019 젊은작가상 수상작품집(2)_그때 그 생각으로 이끌어 주는 마법같은 이야기들 어쩌다 보니 1, 2로 나누어 감상문을 쓰게 되었다. 그럴 의도도 생각도 전혀 없었는데. 단편소설의 매력은 적당히 작아 보이는, 별일 아닌 것 같은 일인데, 또 생각해보니 흔히 일어나는 일인데, 대단히 매력적인 줄거리도 아닌데, '어라... 뭐지?' 이것 저것들을 생각나게 하고 떠올리게 한다는 점이다. 특별히 나의 경우에는 생각해 보지 못한 일들이나 사회면면을 들여다보고 싶게 할 때 '오~ 좋은데?' 하고 느끼곤 한다. 2019 젊은작가상 수상작품들은 내 경우에는 종종 생각했던 일들, 경험했던 순간, 알 것 같은 느낌을 담은 이야기들이 많았다. 그래서 아주 잘 읽혔고, 다 읽고 나서도 이것 저것들이 쉽게 연속해서 생각났던 것 같다.... 소설의 힘은 내가 생각했었더라도 쉽게 잊었던, 그리고 다시 돌아보지.. 2021. 10. 19.
[독서감상문] 2019 젊은작가상 수상작품집(1)_그때 그 순간으로 데려다 주는 마법같은 이야기들 2019년을 보내기 전에 나는 주로 나의 인생에서 중요한 터닝포인트를 총 3개로 생각하곤 했는데, 2019년을 보낸 이후로 부터는 그 해를 기준으로 그 이전의 나와 그 이후의 나는 아주 많이 다른 사람이 되었을 거라고 생각한다. 그해에는 이 책을 사두고도, 전혀 읽을 생각을 하지 못했다. 나는 아주 많이 피폐하고 아주 많이 낙심하고 아주 많이... 암울한 상태였으므로, 젊은 작가상을 받은 작품들은 나의 상태에 하나도 도움이 되지 못할 것 같았다. 그래서 21년이 된 올해에 읽었다. 그런데 19년과 마찬가지로 21년에도 나는 아주 많이 피폐하고, 낙심한 상태이다. 19년과 21년이 다른 점은 19년을 겪어 보았다는 것이고, 그래서 21년도 지나갈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다는 점이다. 그외에는 거의 동일하다... 2021. 10. 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