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모장(note)/일상(diary)

간편하지만 맛있는 별미_팟타이 만들기

by 쭈야해피 2020. 4. 27.
728x90
반응형
다진마늘에 양파버섯을 넣고 볶다가 새우나 해산물을 넣고 함께 볶습니다~
깨끗이 손질한 숙주와 끓는물에 4분 데친(or 물에 1시간 불려둔) 쌀국수를 준비해둡니다
숙주와 쌀국수, 계란을 한번에 넣고 시판소스도 이때 넣어줍니다!
쿠팡에서 산 팟타이 소스~ 전 빨간맛이 더 좋더라고요~ 간장베이스도 있는거 같아요!

 

숙주 때문에 생각보다 양이 많아서 깜놀!! 하지만 몽땅~ 다 먹어버릴 수 있을 정도로 맛이납니다~ 대형마트에는 고수가 너무 비싸서 동네 슈퍼에 갔더니 싱싱한(밭에서 갓뽑은 고수를 팔길래 두번째에는 넣어서 먹었어요~ 향긋하니 더 좋더라고요-사진을 못 찍음;;)

 

외식을 잘 못하니까 먹고 싶은게 생각보다 많으다. 쌀국수는 지난해부터 종종 해 먹었는데, 팟타이도 먹고 시퍼서~ 찾아보니 다들 집에서 잘 만들어 드시길래~ 나도 도전!!!

역시 베트남 음식은 나에게 호불호없이 넘나 맛난다~ 그리고 시판 소스는 배신이 없다.ㅋㅋㅋ 숙주와 고수만 있으면 거의 실패없이 완성!!

1.5인용으로 한 번해서 혼자 먹고, 지인이 놀라왔을때 2인분으로 해서 먹었다~ 담에 또 생각날 때 숙주사서 마지막으로 더 해 먹어야지~ 후르륵후르륵 잘도 넘어간다~

요즘 매일 뭐먹지 고민인데,,, 에휴~ 외식할 때 쉽게 사먹던 것들이 집에서도 가능하다는 사실을 터득해 가는 중입니다!!!

 

**준비물
다진마늘 1/2스푼
양파 1/2개
버섯 2개(꼬마새송이 4개)
새우 8~10개(한주먹)
숙주 기호만큼(저는 국수만큼:"))
쌀국수 500원 동전만큼(1.5인분 많음주의)
팟타이소스기성품 (로켓배송 제품)
고수or파 적당량

**

숙주는 금방 물러져서 애매하게 남았을땐 간단하게 라면에 넣고 끓여도 맛나다~

 

728x90
반응형

댓글4